구로구, 관내 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구로구, 관내 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 박지연 기자
  • 승인 2019.03.2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육아나눔터(사진=구로구)
공동육아나눔터(사진=구로구)

[러브즈뷰티 박지연 기자] 구로구가 아이들의 밝고 건강한 성장을 돕고 부모의 육아 부담도 경감시키기 위해 공동육아나눔터를 추가 개소한다고 21일 밝혔다. 

오류동 행복주택 단지 1층에 문을 여는 공동육아나눔터는 총 면적 348㎡ 규모로 조성됐다. 아이들이 자유롭게 뛰어놀며 장난감, 도서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자율활동공간과 소모임 등을 진행할 수 있는 프로그램실을 갖췄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며 첫 방문 시 회원가입 후 이용하면 된다.

공동육아나눔터는 주 2회 이상 상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음악, 미술, 통합놀이 등 영유아의 발달 단계에 맞춰 수업을 진행한다. 이웃 간 서로의 아이를 돌봐주거나 보호자의 재능기부 활동을 진행하는 ‘가족품앗이’도 지원한다. 4인 이상이 그룹을 만들어 정기적인 활동을 하는 경우 월 3만원 이내의 활동비가 지급된다. 

맞벌이 가정을 위해 초등돌봄 서비스도 실시한다. 초등학생 10여명을 대상으로 숙제와 독서지도, 요일별 활동 등 돌봄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구로구는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이달 29일 유관기관 관계자, 지역주민 등을 초대해 개소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