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여성 암 환우 돕기 갬페인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진행
아모레퍼시픽, 여성 암 환우 돕기 갬페인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진행
  • 서은진 기자
  • 승인 2018.10.10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캠페인 포스터(사진=아모레퍼시픽)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캠페인 포스터(사진=아모레퍼시픽)

[러브즈뷰티 서은진 기자] 아모레퍼시픽과 방문판매원 ‘아모레 카운셀러’가 함께 여성 암 환우들을 돕는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의 2018년 하반기 캠페인이 시작된다.

아모레퍼시픽은 10일부터 대구 계명대학교 동산 병원을 시작으로 두 달간 캠페인을 진행한다.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캠페인은 암 치료 과정에서 피부 변화, 탈모 등 급작스러운 외모 변화를 겪는 여성 암 환자들에게 스스로를 아름답게 가꾸기 위한 뷰티 노하우를 전수하는 캠페인이다. 이를 통해 일상으로 빨리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데 의미를 두고 있다. 

2018년 상반기 캠페인은 국내를 비롯하여 총 4개 국가 및 지역(싱가포르, 대만, 홍콩)에서 총 893명의 여성 암 환자에게 뷰티 노하우를 전수했으며, 하반기 캠페인 또한 국내 포함 4개국(태국, 중국, 말레이시아)에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2018년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의 하반기 국내 캠페인은 서울 및 전국 주요 지역의 19개 병원에서 진행된다. 이 캠페인은 방문판매 경로의 아모레 카운셀러 및 아모레퍼시픽 교육 강사가 자원봉사자로 참가해 여성 암 환자들을 위한 ‘진정한 미의 전도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또한, 환자들이 캠페인에서 배운 것을 일상으로 돌아가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캠페인에 참가한 모든 환자를 위해 특별 구성된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키트’가 제공될 예정이다. 

병원 캠페인 이외에도 특별한 하루가 필요한 여성 암 환자를 위해, 사연 접수를 통해 아모레 카운셀러 자원봉사단이 직접 환자의 자택 및 병실로 방문하는 ‘찾아가는 서비스’도 연중 운영하고 있다. 메이크업 및 피부 관리 노하우 전수와 함께, 아름다워진 모습을 전문 포토그래퍼의 사진으로 남기는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에 대한 자세한 정보 및 참가 방법은 아모레퍼시픽 사회공헌 포털 사이트 및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운영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