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10일 건대점에 가상현실 체험관 오픈
롯데백화점, 10일 건대점에 가상현실 체험관 오픈
  • 박종호 기자
  • 승인 2018.08.0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 건대점의 VR체험관 '롯데 몬스터 VR'. (사진=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건대점의 VR체험관 '롯데 몬스터 VR'. (사진=롯데백화점)

[러브즈뷰티 박종호 기자] 롯데백화점이 업계 최초로 가상현실 체험관을 오픈한다.

롯데백화점은 10일 건대점에 가상현실(VR) 체험관인 ‘롯데 몬스터 VR’ 실내 테마파크를 오픈한다고 8일 밝혔다. 백화점 업계 최초의 VR 체험관이다. 

롯데 몬스터 VR은 영업면적 1400㎡ 규모로 60개 이상의 VR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다. 설치된 기구는 1인승부터 12인승까지 다양하며 동시 탑승 인원은 최대 100명까지 가능하다.

이번 VR체험관은 △래프팅‧번지점프 등 야외활동 관련 VR존 ‘몬스터 어드밴처’ △열기구와 제트기를 탑승할 수 있는 ‘몬스터 판타지’ △VR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몬스터 시네마’ 등으로 구성됐다.

이밖에 148㎡ 규모의 ‘몬스터 카페’에서는 체류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음료와 스낵을 즐길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고객의 체류 시간 증대와 온라인 쏠림 현상이 양극화된 젊은 층을 끌어들이기 위해 지난 1년간 VR 플랫폼 개발 회사인 ‘GPM’과 공동으로 VR테마파크를 연구해왔다.

건대점의 경우 20~30대 고객이 전체 매출 구성비의 35%으로 전 점에서 가장 높고, 대학가인 주변 상권 특성상 주말에도 친구‧연인 단위의 젊은 고객들 비중이 높아 VR테마파크 1호점 대상으로 선정됐다.

유형주 롯데백화점 MD개발부문장 상무는 “VR테마파크는 기존에 백화점에서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컨텐츠로 많은 고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20~30대와 가족 단위 고객들의 집객과 체류 시간 증대, 새로운 문화 생활 조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