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실·국장 및 부단체장 29명 인사 단행
경기도 실·국장 및 부단체장 29명 인사 단행
  • 이재경 기자
  • 승인 2018.07.19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 안정에 중점, 인사폭 최소화
-57개 보직, 4명승진 29명 전보
(사진=경기도청제공)
(사진=경기도청)

[러브즈뷰티 이재경 기자] 경기도가 19일 실·국장 및 부단체장급 29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경기도는 민선 7기 첫 고위직 인사인 만큼 조직 안정에 중점을 두고 올해 보직에 임용된 실국장과 부단체장의 전보를 자제했으며, 기획조정실장 등 주요 직위에 관련 경험자를 배치하는 등 인사폭을 최소화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전체 57개 보직 가운데 29명이 자리를 옮겼고, 4명이 승진했다. 주요보직을 살펴보면 기조실장에는 임종철 경제실장이 균형발전기획실장에는 이진찬 안양부시장, 경제실장에는 박신환 균형발전기획실장이 임명됐다. 실·국장급 승진 임용은 업무능력과 주변 평판을 고려하고, 경기도 내 여성간부비율 등을 감안한 발탁인사를 실시했다.

이에 따라 김규식 미래전략담당관이 정책기획관, 김능식 연정협력과장이 수자원본부장, 차정숙 문화정책과장이 자치행정국장으로 승진했으며, 박창화 과천부시장이 포천부시장으로 승진 전보되었다. 관심을 모았던 실·국장 ‘희망보직’은 당사자와 기초자치단체장의 의견을 최대한 절충해 전체 31명 가운데 18명이 유임, 13명이 전보됐다.

▲ 경기도 민선7기 인사 명단  © 이재경 기자
▲ 경기도 민선7기 인사 명단 © 이재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