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온·오프라인 결합형 매장 '옴니스토어' 확장 나서
롯데하이마트, 온·오프라인 결합형 매장 '옴니스토어' 확장 나서
  • 박종호 기자
  • 승인 2018.06.0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주안점을 옴니스토어 2호점으로 새로 꾸며 오픈
-매장에 없는 11만여 개 제품 검색해 구매 가능
롯데하이마트는 7일 인천시 남구에 있는 하이마트 주안점을 전면 새단장해 온·오프라인 결합형 매장인 ‘옴니스토어’ 2호점으로 선보였다. (사진=롯데하이마트)
롯데하이마트가 인천시 남구에 있는 하이마트 주안점을 전면 새단장해 온·오프라인 결합형 매장인 ‘옴니스토어’ 2호점으로 선보인다. (사진=롯데하이마트)

[러브즈뷰티 박종호 기자] 롯데하이마트가 인천 남구에 있는 하이마트 주안점을 새로 꾸며 온·오프라인 결합형 매장인 '옴니스토어'로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옴니스토어'는 매장에 진열되지 않은 상품을 매장 안에서 태블릿으로 검색해 구매할 수 있는 '옴니존'과 각종 프리미엄 가전을 함께 선보이는 온·오프라인 결합 매장이다. 주안점은 구리역점에 이은 롯데하이마트의 두 번째 옴니스토어 매장이다.

주안점은 5층 건물 660여 평 규모로 층마다 옴니존이 설치되어 있으며 매장에 없는 11만여 개의 제품을 검색해 구매할 수 있다.

더불어, 다양한 전문관을 체험형으로 설치해 각종 가전제품과 프리미엄 가전을 직접 시연해 볼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커피숍과 서적 3000권을 비치한 휴게 공간도 마련했다.

김현철 롯데하이마트 상품본부장은 "옴니스토어는 급변하는 유통 환경에 발맞춘 롯데하이마트만의 차별화된 매장"이라며 "품목별 체험형 전문관과 문화휴식공간을 마련해 고객에게 쾌적한 쇼핑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