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여성 아마추어 골퍼 대상 장타자 선발전 개최
골프존, 여성 아마추어 골퍼 대상 장타자 선발전 개최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8.02.28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1일까지 전국 골프존에서 ‘2018 렉서스 레이디스 롱드라이브 챔피언십' 예선전 진행...오프라인 본선은 4월 23일

[러브즈뷰티 신동훈 기자] 골프존이 여성 아마추어 골퍼를 대상으로 장타 대회를 개최한다. 

골프존은 대한민국의 아마추어 장타 퀸을 선발하는 ‘2018 LEXUS LADIES LONGDRIVE CHAMPIONSHIP’의 예선전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온라인 예선과 오프라인 본선, 오프라인 결선전으로 진행되며, 만 18세 이상의 아마추어 성인 여성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온라인 예선은 4월 1일까지 전국 골프존 스크린골프장에서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골프존 회원 로그인 후 대회 모드를 선택하고 대회명 ‘LEXUS’를 검색해 해당 대회의 18홀 라운드를 완료하면 된다.

각 코스의 지정된 2개 홀에서 베스트 드라이버 거리를 기준으로 여성 본선 진출자 64명을 선정한다. 오프라인 본선은 4월 15일 대전 골프존 조이마루에서 진행되며 32강에 오른 여성 참가자는 본선에 진출한다.

오프라인 본선은 4월 23일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개최되며, 최종 우승자에게는 트로피와 우승 상금 1000만원이 주어진다.

손장순 골프존 GP사업부 부장은 “국내 최강의 장타 여왕을 가리는 2018 렉서스 장타대회의 예선전을 전국 골프존 스크린골프장에서 진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온라인 예선에서는 본선 진출권을 두고 벌이는 랭킹 경쟁 외에도, 성별 관계없이 해당 스크린골프대회에 참여하는 모든 고객을 위한 다양한 시상항목과 경품이 마련되어 있으니 다가오는 봄을 맞아 더욱 신나고 즐거운 스크린골프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