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뉴스
아이엠뉴질랜드, 분유 가격 15% 인하…불황 속 맘심 잡기

[러브즈뷰티 서은진 기자] 뉴질랜드 수입 분유 아이엠뉴질랜드(대표 전준우)가 불황 속 아기 엄마들의 분유 걱정을 덜기 위해 가격인하를 결정 했다고 5일 밝혔다. 

아이엠뉴질랜드 관계자는 “경제 불황 속 고객이 느끼는 가격 부담이 크다는 점과 한국-뉴질랜드 자유무역협정(FTA) 관세 인하를 함께 고려해 가격인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아이엠뉴질랜드의 프로+ 분유 가격은 42,300원(900g)에서 35,900원으로, 골드+ 분유는 37,800원(900g)에서 31,900원으로 약 15% 인하된다.   

최근 먹거리 불안감 증가로 인해 청정 국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뉴질랜드산 분유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아이엠뉴질랜드 분유 가격이 인하 되면서 국내 브랜드와 가격차이가 좁혀져 소비자들의 선택 폭도 넓어질 전망이다. 

한편 아이엠뉴질랜드 분유는 뉴질랜드 청정지역에서 자연 방목한 젖소의 원유로 제조되며 유산균이 함유돼 배앓이와 아기의 소화력을 증진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서은진 기자  press@lovesbeauty.co.kr

<저작권자 © 러브즈뷰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은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