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큐레이팅 뷰티플라자
아모레퍼시픽, ‘더 아리따운 세상을 위하여’ 발간고객, 환경, 임직원과 비즈니스 파트너, 사회공헌 위한 지속가능경영활동 전개
▲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최근 2015년 지속가능경영활동을 담은
지속가능성 보고서 ‘더 아리따운 세상을 위하여’를 발간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대표이사 서경배)은 2015년 지속가능경영활동을 담은 지속가능성 보고서 ‘더 아리따운 세상을 위하여’를 발간했다고 8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지속가능경영의 4대 전략 방향에 따라 2015년에도 ‘고객’, ‘환경’, ‘임직원과 파트너’, ‘사회공헌’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이에 따른 지속가능한 성과를 창출해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고객’에게 이롭고,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며, 지역사회와의 조화를 추구하기 위해 지속가능제품(AMOREPACIFIC Promise) 개발을 꾸준히 하고 있다. 고객 친화적 제품, 환경 친화적 제품, 사회 친화적 제품 등 3가지 기준으로 구분되는 지속가능제품은 2015년 연말 기준 총 681개의 품목이 개발됐다.

또한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20년 달성 목표로 세운 ‘2010년 대비 매출액 기준 온실가스 원단위 배출량 30% 감축’ 사항을 지난 2014년 조기 달성하며, 기후 변화를 완화하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수립, 실행하고 있다.

특히, 에너지 사용 효율 개선, 고효율 조명 도입, 단열 등 2015년 92개의 다양한 감축 활동을 전개하여 총 329톤CO2의 온실가스 감축 및 9억 6,000만 원의 비용 절감 효과를 거두며 환경에 대한 책임을 강화하고 있다.

아울러 수평적 조직 문화와 지속가능한 성과 도모를 위해 신인사제도를 도입하였고, 예비맘 프로그램, 테마강좌, 칭찬 릴레이, 페스티벌 등 임직원을 위한 다양한 ‘해피플러스(Happy Plus)’ 캠페인을 통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기업 문화 조성에 힘썼다.

또한 뷰티 파트너의 복지 향상을 위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도입했으며, 건전한 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상생협력포탈’ 시스템을 새롭게 개편하는 등 협력사와 동반성장 로드맵을 강화했다.
 
마지막으로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캠페인’, ‘핑크리본캠페인’ 등 아모레퍼시픽의 대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확산시켰다. 특히 핑크리본캠페인은 2015년 15주년을 맞이해 유방 건강에 대한 지속적인 애정과 관심을 상기시키는 동시에 연중캠페인으로써 더 많은 시민들과 소통하겠다는 의지의 표명으로 ‘언제나 내가슴愛(Pink Ribbon, Always)’라는 슬로건을 선포했다.

서경배 대표는 발간사를 통해 “아모레퍼시픽그룹은 기업 시민의 일원으로서 사회와의 공존을 먼저 생각하는 이타심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혼자 빨리’가 아닌 ‘함께 멀리’ 가는 동행의 길로 아룸다움으로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아모레퍼시픽]

편집팀  jy1105@lovesbeauty.co.kr

<저작권자 © 러브즈뷰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팀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